케빈 로드리게스(Kevin Rodrigues)보다 아방가르드한 스케이터가 세상에 또 있을까? 이 9분짜리 인스타그램 믹스 속 그의 모습은 바로 우리가 케빈을 최애(最愛)하는 이유이다.